기사 메일전송
SK렌터카도 인증중고차 사업…‘동탄센터’ 오픈
  • 이병문 기자
  • 등록 2023-11-17 09:34:50

기사수정
  • 무사고·연식 4년 미만·8만km 미만 차량 상품화…월 100대 규모 시범 판매

SK렌터카는 지난달 경기도 화성에 ‘SK렌터카 인증중고차 동탄센터’를 개소했다.

현대차·기아에 이어 SK렌터카 등 렌터카업계도 인증중고차 사업에 뛰어들었다.

 

1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 SK렌터카는 지난달 경기도 화성에 ‘SK렌터카 인증중고차 동탄센터’를 오픈하고, B2C(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) 인증중고차 상품을 시범 출시했다. 동탄센터에서는 소비자가 직접 중고차를 살펴보고 인수할 수 있다.

 

SK렌터카는 우선 동탄센터에서 월 100대 규모로 시범 판매를 시작한다. 인증중고차는 SK렌터카 보유 차량 중 무사고, 연식 4년 미만, 주행거리 8만km 미만 차량을 상품화해 판매한다.

 

판매 대상 차량은 212개 항목의 진단을 통해 안정성을 검증한다. 6개월·1만km까지 ‘연장 보증 서비스’를 무상 제공하고, 구매 후 7일 내 환불할 수 있는 안심 환불제도도 운영한다.

 

SK렌터카는 지난 35년간 국내 렌터카 업계를 이끌며 축적한 기술과 전문성을 인증중고차에 접목한다는 방침이다. 

 

특히 독자 개발한 차량 종합관리 솔루션 ‘스마트링크’는 10만개에 이르는 운행 데이터를 실시간 수집할 수 있다. 이를 통해 심층적인 차량 분석이 가능하다. SK렌터카는 데이터 기반의 차량 분석 노하우를 인증중고차에 반영해 서비스를 고도화할 계획이다.

 

0
  • 목록 바로가기
  • 인쇄


확대이미지 영역
  •  기사 이미지 타이어가 통통 튀더니 버스 덮쳐…블랙박스에 담긴 '날벼락'
  •  기사 이미지 서울시, 전기차 1만1578대 보급…승용차 보조금 최대 840만원
  •  기사 이미지 새벽 대통령 관저로 택시 18대…경찰 "택시호출 시스템상 문제“
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
사이드배너_정책공감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